메뉴 건너뛰기


현대자동차 고성능 브랜드 ‘N’이 서킷 경주용 자동차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현대자동차의 첫 서킷용 경주차 ‘i30 N TCR’이 올해 말 출시를 앞두고 지난 7~9일까지 이탈리아 미사노 월드 서킷에서 개최된 내구레이스에 시험 참가해 성공적으로 테스트를 완료했다. 


‘i30 N TCR’은 이미 스페인, 이탈리아에서 세 차례의 트랙 테스트를 성공적으로 마쳤으며 이번 실전 투입을 통해 다양한 주행조건에서도 견딜 수 있는지 등 내구성을 검증하는 데 주안점을 뒀다. 


3698601005_20170710084030_3317753915.jpg


이에 따라 미사노 월드 서킷의 끊임없이 변하는 주행조건에서 차량이 어떻게 반응하는지 면밀히 테스트했으며 주야간이 교체되는 장시간 주행을 통해 동력성능은 물론 차체 강성과 브레이크 마모 등 내구성능을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i30 N TCR’은 현대자동차가 판매용으로 개발한 최초의 서킷용 경주차로 이미 2년 연속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 완주에 성공한 바 있는 ‘i30 N’을 기반으로 개발됐다. 


‘i30 N TCR’은 2.0터보 직분사 엔진을 경주용으로 튜닝해 최고출력이 약 330마력에 달하며 6단 시퀀셜 기어(일렬로 기어 변속)를 채택해 정통 경주차의 성능을 갖췄다. 


또한 모델명에서 알 수 있듯이 ‘i30 N TCR’은 양산차 기반 레이싱 대회 중 하나인 ‘TCR(투어링카 레이스)’ 대회를 위한 경주차로 최종 개발이 완료되면 ‘TCR 인터내셔널 시리즈’ 등에 출전해 폭스바겐 골프 TCR, 혼다 시빅 TCR 등의 경주차와 경쟁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는 이번 미사노 내구레이스를 통해 얻은 실전 경험과 데이터를 바탕으로 성능을 더욱 업그레이드해 올해 말경에 전세계 프로 레이싱팀을 대상으로 판매를 개시할 계획이다. 


현대자동차는 이번 i30 N TCR의 출전은 단순히 경주차 시장 진출 그 이상의 의미가 있다며 이번 내구레이스 시험 출전을 시작으로 향후 다양한 ‘N’ 경주차 개발과 운영을 통해 얻은 노하우와 기술력을 고성능 ‘N’뿐만 아니라 기존 일반차에도 적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를 통해 현대자동차가 운전의 즐거움을 주는 브랜드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최근 고성능 차량의 성능 테스트 장으로 세계적인 레이싱 대회를 적극 활용하고 있다. 


현대자동차는 독일 뉘르부르크링에 위치한 테스트 센터와 ‘현대모터스포츠법인(HMSG)’을 기반으로 뉘르부르크링 서킷 테스트는 물론 내구레이스 대회 출전을 통해 가혹 상황에서의 종합적인 주행성능과 내구성 등을 테스트하고 있다. 


특히 지난 5월에는 보다 직접적이고 실체적인 성능테스트를 위해 프로 레이서 대신 남양연구소 연구원을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에 직접 출전시킨 바 있다.



신지우  기자
기사제공=카앤모델(carnmodel.com)

제목 등록일
현대차, 첫 서킷용 경주차 ‘i30 N TCR’ 출시 전 내구성 테스트 위해 프랑스 미사노 내구레이스 출전
2017-09-15
포드·링컨 부산 학장 서비스센터 확장 이전
2017-09-15
폭스바겐 아테온, 유로앤캡 최고 안전 등급 별 다섯 개 획득
2017-09-15
불스원 RainOK 에탄올 사계절 워셔 자동차 부문 유일 ‘2017 대한민국 올해의 녹색 상품’ 선정
2017-09-15
파인드라이브, ‘iQ BLACK 3 PLUS’ 출시 기념 장착 지원 이벤트 실시
2017-09-15
독일 모빌리티 어워즈 2017: 폭스바겐 ‘이머전시 어시스트’ 시스템, 선구자적 혁신 기술로 선정
2017-09-15
단일 규모 세계 최대 자동차 복합문화공간 ‘오토허브’ 본격 가동 개시
2017-09-15
3배 더 강력해진 세정력으로 엔진 때를 팍! 팍! 팍!
불스원, 엔진세정제 불스원샷 신제품 라인업 공개
2017-09-15
팅크웨어, 플래그십 내비게이션 ‘아이나비 X3’ 출시
2017-09-15
기아차, 소형SUV ‘스토닉’ 사전 계약 실시
2017-06-30
Tag List